『영국식 살인의 쇠퇴』 조지 오웰 (은행나무, 2014)

· 책_숏 2014. 8. 7. 11:04
  • 책이든 영화든 저자와 주연, 감독의 이름만 보고 선택하는 경우가 있습니다.그 만큼 믿음이 간다는 것이겠지요.^^

    BlogIcon 아쫑 2014.08.07 11:44 신고
    • 그렇습니다. 가끔 실망할 때도 있지만 그래도 계속 찾아보게 되더라는...ㅎ;

      BlogIcon 아잇 2014.08.08 12:01 신고 DEL


영국식 살인의 쇠퇴 - 10점
조지 오웰 지음, 박경서 옮김/은행나무


옹과 빅 브라더에만 급급했던 지난날. 이 책은 오웰의 과거 이런저런 에세이를 묶은 책에 포함되었던 글이 중복되기도_심지어 수록된 각각의 글들은 그 성격이 일관성 있게 구분되어 있는 것이 아니라 서로 얽히고설켜 중구난방의 편집을 자랑한다. 그러나 오웰은 맨 정신으로는 도저히 살 수 없는 인간들을 그림으로써 독자들에게 투쟁의 대상을 심어주었고, 이 세계를 둘러싼 현상을 파악하고 문제점을 짚어내는 것에 자질이 있었으며, 효과적으로 전달하는 방법까지 터득했다. 소위 문학성이 담보된 글을 통해 우리로 하여금 환멸에의 각성을 꾀하도록 도왔다. 우리는 이 책에 대해 그저 '오웰'이라는 단어 자체를 읽어낼 뿐.



posted by 아잇